크리스챤 디올이 1946년 그의 패션 하우스를 설립했을 때, 그는 새로운 여성미, 빈틈없는 완벽한 토탈
페미니티를 추구하였습니다. 오늘날, 디올하우스는 드레스부터 악세서리, 향수에서 립스틱, 그리고
최상의 스킨케어까지 눈부신 래디언스와 모던함으로 여성의 아름다움을 향상시키고 있습니다.


  • 쟈도르
    크리스챤 디올의 꽃에 대한 열정을 기리기 위해 만들어진 쟈도르는, 절대적인 여성미와 우아함, 화려함과 세련된 매력을 선사합니다.
    디올 가든의 고귀한 꽃들로 이루어진 쟈도르는 풍성하고 조화로운 플로럴 부케의 풍부한 향을 담고있습니다.


  • 소바쥬
    야생의, 자연그대로의 라는 '소바쥬'의 의미를 선언하듯 극도의 프레쉬한 향의 조화.


  • 루즈디올
    루즈 디올은 클래식하지만 절대 평범하지 않은 36가지 다양한 꾸뛰르 컬러를 선보입니다. 선명한 컬러의 매트 피니쉬까지도 오랜 시간 편안함과 지속력을 선사해드립니다.



  • 드림스킨
    디올의 첫 번재 스킨케어 퍼펙트 컴플렉션 크리에이터 드림스킨 퍼펙트 스킨 쿠션의 부드러운 텍그처가 피부에 가볍게 스며들어 피부 본연의 균일하고 투명한 피부 톤을 선사합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피부에 자연스럽게 밀착되어 아름답고 자연스러움을 선사합니다.